IV 치료는 세균성 뇌수막염으로 인한 사망 위험을 낮출 수 있습니다
IV 치료는 세균성 뇌수막염으로 인한 사망 위험을 낮출 수 있습니다
Anonim

새로운 연구에 따르면 정맥 주사(IV) 치료가 세균성 뇌수막염으로 사망할 위험을 줄일 수 있습니다. 이번 연구는 미국 신경과학회(American Academy of Neurology) 의학 저널인 신경학(Neurology®) 온라인판 2010년 9월 29일자에 게재됐다. 치료법은 덱사메타손이라고 합니다.

연구 저자인 Diederik van de Beek 박사는 "수막염에 감염된 사람들에게 이 치료법을 사용하는 것은 몇 가지 대규모 연구에서 효과가 없는 것으로 나타났기 때문에 논쟁의 대상이 되었습니다. 네덜란드 및 미국 신경과 학회 회원. "우리의 결과는 덱사메타손이 성인 세균성 뇌수막염에 효과적이며 계속 사용해야 함을 시사하는 귀중한 증거를 제공합니다."

세균성 뇌수막염은 뇌와 척수의 막에 염증이 생기는 질환입니다. 이 질병은 치명적이거나 청력 상실, 뇌 손상 및 학습 장애를 초래할 수 있습니다. 폐렴구균성 뇌수막염은 세균성 뇌수막염의 가장 흔하고 심각한 형태입니다. 약 25~30%의 사람들이 이 질병으로 사망하는 것으로 추정됩니다.

이 연구를 위해 연구자들은 2006년과 2009년 사이에 폐렴구균성 뇌수막염을 앓고 있는 16세 이상의 네덜란드인 357명을 평가했습니다. 이 중 84%는 첫 번째 항생제 투여와 함께 또는 그 전에 정맥 주사를 통해 덱사메타손을 투여받았습니다. 결과는 네덜란드 지침에서 덱사메타손 사용을 권장하기 전인 1998-2002년에 세균성 뇌수막염으로 치료받은 352명의 초기 연구와 비교되었습니다. 그 연구에서 사람들의 3%만이 덱사메타손을 투여받았습니다.

두 연구 모두에서 참가자는 1에서 5까지의 등급 척도로 평가되었습니다. 사망 1점, 혼수 2점, 중증 장애 3점, 중등도 장애 4점, 경증 또는 무장애 5점을 부여했습니다. 나중 연구에서는 39%가 "나쁜 결과" 또는 4점 이하의 점수를 받았는데, 이는 이전 연구 그룹의 50%였습니다.

연구에 따르면 덱사메타손을 투여받은 사람들의 사망률은 초기 연구 그룹의 사람들보다 10% 낮았습니다. 청력 손실률은 후기 연구 그룹에 속한 사람들의 경우에도 거의 10% 낮았습니다.

세균성 뇌수막염의 증상은 목의 경직, 발열, 정신 상태의 변화입니다. 이것들은 또한 바이러스성 뇌수막염의 증상으로, 더 흔하고 훨씬 덜 심각하며 이 연구의 초점이 아닙니다. 세균성 수막염은 의학적 응급 상황이며 척수액에서 세균을 배양하거나 세균의 존재를 나타내는 척수액의 변화를 관찰하여 진단합니다. 세균성 뇌수막염은 글루코코르티코스테로이드 계열의 약물이며 세균성 뇌수막염에 사용될 수 있는 덱사메타손과 같은 약물과 함께 항상 항생제로 치료해야 합니다.

주제로 인기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