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쓰림 약물로 인해 폐렴의 위험이 증가할 수 있습니다
속쓰림 약물로 인해 폐렴의 위험이 증가할 수 있습니다
Anonim

최근 연구에서는 속쓰림 치료에 일반적으로 사용되는 약물이 실제로 폐렴에 걸릴 가능성을 높일 수 있다는 놀라운 발견을 보여줍니다. 이것은 1985년부터 2009년까지 수행된 31건의 연구를 평가한 한국 연구의 결과입니다. 한국 서울대학교병원 가정의학과 박상민 박사의 말처럼 무분별한 사용이 없어야 합니다. 양성자 펌프 억제제 및 히스타민-2 수용체 길항제와 같은 속쓰림 약물은 고용량이든 장기간이든 폐렴의 위험과 관련될 수 있습니다.

이러한 인기 있는 속쓰림 약물은 속쓰림 치료에 다양한 작용 기전을 가지고 있습니다. 양성자 펌프 억제제(PPI)는 위산 생성을 감소시켜 위장에 작용하여 속쓰림뿐만 아니라 위식도 역류 질환(GERD) 및 위궤양을 치료합니다. PPI의 예로는 오메프라졸(프릴로섹), 란소프라졸(프레바시드) 및 에소메프라졸(넥시움)이 있습니다.

한편, 히스타민-2 수용체 길항제 또는 H2 차단제에는 시메티딘(Tagamet), 파모티딘(Pepcid), 니자티딘(Axid) 및 라니티딘(Zantac)이 포함됩니다. 이 종류의 약물은 다른 메커니즘을 사용합니다.

한편, 추가 연구에서는 PPI가 골절 위험과 클로스트리디움 디피실리균(Clostridium difficile)이라는 박테리아에 감염될 위험이 더 높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그리고 많은 이전 연구에서 속쓰림 약물이 폐렴 위험을 높이는 것과 관련이 있었지만 연구 결과는 결정적이지 못했습니다.

위장병 전문의는 이러한 약물의 부작용과 관련하여 제기된 다양한 문제에 대한 우려를 표명합니다. 이는 가능한 결과에 대해 다시 생각하지 않고 수년 동안 사용하는 것이 안전한 것으로 간주되었기 때문입니다. 이것은 시카고에 있는 Rush University Medical Center의 위장병 전문의인 Dr. Michael Brown에 의해 전달되었습니다.

병원획득 폐렴의 관점에서 저자들은 병원 환자에게 종종 이러한 약물을 투여하기 때문에 산 억제제가 원인일 수 있다고 지적했으며, 대부분은 입원 환자의 40~70%에 달합니다.

이러한 발생의 원인은 중환자실에 있는 환자가 일반적으로 궤양과 출혈로 이어질 수 있는 위장으로의 혈류가 감소한다는 사실 때문입니다. 이것은 PPI가 예방할 수 있는 생명을 위협하는 상태가 될 수 있다고 Brown은 말했습니다. 저자가 오랫동안 우려하는 것은 그러한 약물이 최대한의 예방 조치 없이 매우 많은 개인에게 배포된다는 것입니다. 그는 이 연구에서 폐렴이 약간만 증가하는 것으로 나타났지만 이 약을 사용하는 사람들이 매우 많은 대규모로 진행된다면 그 수치는 매우 중요할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속쓰림 약물과 폐렴의 연관성은 약물이 위산 생성을 억제하기 때문에 마찬가지로 폐까지 이동할 수 있는 병원체를 증가시킨다는 사실로 답할 수 있습니다.

Brown은 위에서 산을 억제하는 것이 폐렴의 위험을 높일 수 있는 가장 그럴듯한 이유는 위산이 유해한 박테리아와 병원체를 제어하는 ​​데 도움이 되는 장벽으로 작용하기 때문이라고 말했습니다.

위산이 충분하지 않으면 병원균이 번성하여 결국 폐에 들어갈 수 있습니다. 이것은 차례로 감염과 폐렴으로 이어질 것입니다.

PPI를 복용하지 않으면 기관지염과 부비동염의 위험이 증가할 수도 있다는 점에 유의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따라서 최대한의 예방 조치를 취하여 약물을 복용하는 것이 이러한 상태를 예방하는 열쇠가 될 것입니다.

주제로 인기가 있습니다